상조필요성
예로부터 국민으로서 지켜야 하는 법이 있고, 사람으로서 지켜야 하는 예법이 있다고 했습니다.
예법은 관례, 혼례, 상례, 제례의 네 가지로 크게 나누고 이를 줄여 관혼상제라고 했으며,
이는 즉 성인이 되고, 혼례를 올리고, 상례와 제례를 치르는 사람의 일생을 큰 단락으로 나누어 생각한 것입니다.
어렵고 힘든 장례절차
  • 대가족시대에는 친지나 이웃 중에서 장례에 경험이 많은 사람을 호상으로 지정함
    - 상부상조하는 마음으로 서로 도와가며 무사히 장례를 지를 수 있었음
  • 핵가족의 증가로 3일 동안 진행되는 복잡한 장례절차를 제대로 진행하기 어려움
    - 호상(護喪)이 없는 상황에서 친지나 이웃의 도움을 받기 어려워 장례전문가가 필요함
    ※ 제수진설법, 제례절차, 조문객 응대예절 등 여러분은 얼마나 알고 계십니까?
  • 휴먼라이프의 ‘장례지도사”는 장례 전문가로서 ‘護喪’의 역할을 다합니다.
  • 한편 현대의 급속한 산업문명의 발전과 바쁜 생활 속에서 현대인들은 관혼상제에 따른 집안의 큰일들을 겪을 때마다 우왕자왕하며 무사히 치르는 것에만 급급할 경우가 많아졌습니다. 그 큰 원인은 경제적인 대비가 없었고, 의례에 관한 지식이 부족하여 무엇을 어떻게 하여야 할지 알지 못하는데 있다고 할 것입니다.
물가 보상제도? 물가상승 햇지
  • 장례용품의 경우 물가상승률(3.9%)을 상회하는 연평균 10~12%씩 상승
    - 요인 : 인건비와 원자재값의 가파른 상승 등
    - 지난 최근 5년간 우리나라의 평균 장례비용은 연평균으로 11~12%씩 급상승
  • 현재 400만원 대 장례용품비 → 10년 후 800만원대로 2배 상승 예상
  • 물가상승률
  • 년도 물가
    2024 2.8
    2025 2.2
    2026 2.5
    2027 4.7
    2028 3.9
    2029 2.9
    2030 3.9
  • 10년,20년이 지나도 물가상승에 관계없이 가입하신 상품 그대로 제공
    휴먼라이프의 서비스 는 오랫동안 지켜 온 조상들의 예법에 관한 정신과 현대인들의 생활 속에 부족한 부분을 위해 가입자가 매월 일정한 금액을 일정한 기간 불입하는 것으로, 가정대소사의 행사가 발생하였을 경우에, 계약한 내용의 품목에 명시된 물품과 서비스를 받게 되는 선진국형 행사보장 서비스 시스템 입니다.
  • 만기가 지나도 권리는 영구히 보존됩니다.
  • 만기가 되지 않아도, 언제라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가족도 동일한 자격으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명의 변경도 가능합니다.
대표자명: 박남하
본사: 서울 서초구 서초중앙로64 대영빌딩 2층 (서초동)
고객센터: 충북 청주시 흥덕구 복대동 2835번지 호인리더스빌딩 301호
Tel: 1544-6477Fax: 070-4170-4115
사업자등록번호: 114-86-94252
선불식할부거래법등록번호: 서울-2012-제115호
방문판매업신고증: 제2019-서울서초-0022호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강현성
전자우편: webmaster@humanlifesj.com
COPYRIGHT © HumanLife Co. All Rights Reserved.
TOP